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11-25 13:25

  • 사회종합 > 생활문화

구리시, 수영장 물, 재이용한 사례 주목

구리시 멀티스포츠센터, '물 재이용시설'본격 가동

기사입력 2021-10-21 16:55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구리시는 20일 구리시 멀티스포츠센터에서 '물 재이용시설'의 본격 가동을 앞두고 시설점검과 공급시설 가동 시연회를 가졌다. '물 재이용시설'사업은 구리시 멀티스포츠센터에서 사용한 수영장 용수와 빗물 등 오수를 마이크로 버블을 이용한 MBLM 공법을 적용해 수영 용수 수준으로 정화해 구리시 멀티스포츠센터 내 화장실 용수와 실내외 조경용수, 청소용수, 도로살수용수 등으로 사용하는 사업이다. 이에 하루 65톤의 버려지는 물을 재이용하고 연 2만 3725톤의 물을 절약해 매년 약 1억 원 규모의 요금을 절감할 것으로 기대된다. 시는 2019년 기후변화로 인한 물 부족 문제 심화 가능성에 대응해 물 재이용 시설 타당성 조사를 실시했다. 그 결과 재이용수 활용도가 가장 높고 현장 설치 여건과 경제성이 우수한 구리시 멀티스포츠센터를 설치사업 대상으로 선정했다. 이를 통해 환경부 지원 국비 9억 8700만 원을 확보했고, 빗물과 중수도 물 재이용시설 설치사업을 3월 26일 착공, 9월 21일 사업을 완료했다. 처리수는 센터 내 에코 플랜트 유지용수로도 활용하고 있다. 또한 센터 내 1층 벽면을 식물을 식재한 에코 플랜트는 센터의 공기정화와 실내 온습도를 조절하는 친환경 녹색공간으로 센터를 이용하는 시민들에게 쾌적한 실내공기를 제공해 시민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안승남 시장은 구리도시공사 사장 등과 시설점검과 가동 시연에 참석해 공사 관계자를 격려한 자리에서, "물 재이용 시설인 중수도 시설을 가동함으로써 지속가능한 친환경 물순환 체계를 확립하고, 기후변화 위기에 대응하는 '그린뉴딜'을 선도하는 구리시를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최서우기자 ()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