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11-25 13:25

  • 지방자치 > 시정

남양주시와 부여군 상생의 협력 구축

남양주시, 부여군과 자매결연 협정 체결

기사입력 2021-10-21 16:29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남양주시와 부여군이 상생을 함께 하는 자매결연을 체결했다. 이번 체결식에 부여군청에서 조광한 남양주시장, 박정현 부여군수, 이철영 남양주시의회 의장, 진광식 부여군의회 의장을 비롯해 양 도시 관계 공무원 8명이 참석해 상호간의 협력의 조인서를 교환했다. 이번 자매결연은 2019년 1월 남양주시가 부여군에 먼저 교류를 제안하면서 본격적으로 추진됐고, 양 도시는 성공적인 협정 체결을 위해 네 차례에 걸친 상호 방문과 실무진 간의 교류 협의 등을 진행해왔다. 양 도시는 이번 자매결연을 통해 공동의 이익과 발전을 위한 적극적인 소통과 협력을 약속했고, 앞으로 행정, 문화, 경제, 청소년 등 공동 관심 분야에서 긴밀한 교류 협력 체계를 구축해 나갈 계획이다. 조광한 시장은 "우리 시와 부여군은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을 보유한 도시로서 과거와 현재의 역사·문화적 공통점을 바탕으로 폭넓은 교류를 이어 가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박정현 부여군수는 "문화, 관광, 농업 등 다양한 분야에서 정보 공유와 협력이 필수적이며, 오늘의 시작이 양 도시 상생 발전의 초석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번에 자매결연 협정한 부여군을 포함해 전남 강진군, 강원 영월군, 전북 정읍시, 경남 사천시, 경기 양주시, 전북 군산시까지 총 7개의 국내 도시와 교류 협력 관계를 맺고 있다.

김영민기자 ()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