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11-25 13:25

  • 자치교육 > 교육

구리, 청소년 행복교육도시 만들기 집중

안승남 시장, 학교관계자과 간담회 개최

기사입력 2021-10-05 14:01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구리시는 7월부터 관내 초중고 32개 모든 학교를 대상으로 학교장 및 학부모들과의 간담회를 원격회의 프로그램인 줌(zoom)을 활용해 온라인으로 진행하고 있다.

이번 연차별 학교 간담회는 민선 7기 취임 이후 올해 4번째로, 코로나 확산 속에 학교와 지역사회, 지자체의 협력을 더욱 강화하고 청소년이 행복한 지역사회, 함께하는 교육도시 조성을 위해 지역의 목소리를 생생하게 전달받기 위해 진행됐다.

올해는 714일 산마루초등학교를 시작으로 101일까지 27개 학교가 온라인 간담회를 마쳤다.

학교장을 비롯한 운영위원장, 학부모회장 등 학교와 학부모를 대표하는 관계자들이 함께해 2018~20년 연도별 간담회 건의사항 처리결과 보고 5월부터 추진하고 있는 청소년 행복도 조사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한 공동연구 협약 학교 현안 사항과 학교 시설개방을 통한 주민과의 협력 방안 논의 혁신교육지구 사업과 행복학교 운영 도로교통법 개정에 따른 어린이보호구역의 주정차금지구역 지정 등 학교와 관련된 구리시 주요 시책을 공유하고 학교 현안에 대한 열띤 토론을 가졌다.

또한, 아이들의 안전을 위해 주택이 밀집된 지역의 학교는 직접 학부모들과 현장에 나가 주정차 단속카메라 설치, 인도 설치 등 현장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이기도 했다.

안승남 시장은 "이번 간담회에서 나온 건의사항들은 관련 부서와 관계 기관에 적극적인 협조를 구하는 등 학교 교육환경 개선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 "특히, 우리 청소년들의 아름다운 행복 정책 수립에 반영할 수 있는 의견들을 수시로 만나 나눴으면 한다."고 말했다.

최서우기자 ()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